“집에 있는 식초만 준비하세요” 홀쭉하게 숨죽은 패딩점퍼 1분안에 빵빵하게 만드는 진짜 방법 (+자세한 방법)

가을로 접어들어 이제 제법 쌀쌀하다 못해 춥게 느껴지는 날도 있습니다. 지하철에서 보면 이른 아침이나 저녁에는 패딩입은 사람들을 종종 볼 수 있는데요. 1년동안 장롱속에 넣어두었던 겨울 필수품 패딩 한번 살펴 보세요. 과연 이것을 입을 수 있을까 하는 생각들이 드실 정도로 숨이 죽은 경우가 대부분일 듯 합니다. 하지만 1분만 투자하시면 숨죽은 패딩도 심폐소생이 가능하다고 하는데요.

오늘은 숨죽은 패딩 빵빵하게 되살리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.

👉 “돈 안들이고 300% 새롭게 태어납니다” 현재 커뮤니티에서 난리난 역대급 테이크아웃 커피컵 재활용 방법 (+5가지)
👉 “2년이 지나도 어제 빻은 것처럼 맛있습니다” 종갓집 며느리가 알려주는 맛과 색깔이 변하지 않는 고춧가루 보관법 (feat. 2년먹음)
👉 “비누가 3배로 불어납니다” 30초만 돌리면 1년이 행복해 진다는 전자렌지 비누 꿀팁 (+빨랫비누, 세숫비누)

숨죽은 패딩 복구 포인트

여행가실 때 챙겨가셨다가 캐리어 안에서 너무 오래 두거나, 여름내 옷장에서 다른 옷들과 함께 겨울만을 기다리다 지쳐 납착해져 버린 패딩들 살리게 싶지 않아 보입니다. 하지만  다 방법이 있습니다. 

출처 : 유튜브 ‘코코네’ 캡쳐
✅ 숨 죽은 패딩의 복구 비법의 핵심 포인트는 식초와 따뜻한 물입니다. 

✅ 옷의 주름을 펼 때 뜨거운 습기를 활용하는 것 제품을 홈쇼핑에서 보신적이 있으실텐데, 40도 정도의 따뜻한 물을 이용해서 충전제 살려주는 방법입니다. 

✅ 여기에 식초를 더해주면 더욱 빠르게 패딩이 살아나는 걸 보실 수가 있습니다.

패딩 살리는 방법

출처 : 유튜브 ‘코코네’ 캡쳐
✅ 식초와 따뜻한 물을 1:1 비율로 섞어서 분무기에 담아주면 간단하게 준비가 끝이납니다. 

✅ 보통 숨 죽은 패딩 되살릴 때 세탁소 옷걸이 사용하는 분들 많으신데, 세탁소 옷걸이는 얇은 철사를 이용해서 만들어져 있어 옷감이 상할 수도 있고, 충전재가 살아나게 되더라고 옷이 쳐져서 다시 가라앉을 수 있기 때문에 좋지 않다고 합니다. 
출처 : 유튜브 ‘코코네’ 캡쳐
✅ 옷감을 상하지 않게 하기 위해서 신문지를 3~4장 정도 말아서 사용하면 되는데, 신문지가 없으면 종이가방을 말아서 사용하셔도 됩니다.
출처 : 유튜브 ‘코코네’ 캡쳐
✅ 제일 먼저 패딩을 바닥에 펼쳐놓고 보충제, 그러니까 깃털이 뭉친 부분을 손으로 살살 풀어 주신 다음, 분무기에 준비해둔 식초 물을 뿌려주면 됩니다. 
출처 : 유튜브 ‘코코네’ 캡쳐
✅ 너무 많이 뿌리면 냄새가 남을 수도 있으니까 두 세번 정도만 가볍게 뿌려주세요. 

✅ 그리고 종이가방을 말아서 안마해 주는 느낌으로 통통 두드려 주면 되는데, 박음질 된 선에 맞춰서 두드리면 더욱 효과적입니다. 

✅ 총 30초~1분정도 두드려 줍니다.

출처 : 유튜브 ‘코코네’ 캡쳐

이렇게 30초~1분 정도 두드려 주면 보잘 것 없던 패딩이 벌크업을 한 것처럼 빵빵해지는 것을 눈을로 확인하실 수 있으실 겁니다.

이렇게 간단한 방법을 이용해서 패딩이 헐크의 근육처럼 빠방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. 옷감도 상하지 않고 식초 물은 충전제 깃털 표면을 보호 및 살균 효과까지 볼 수 있다고 합니다. 바뀌는 계절을 따라서 우리집 장롱속 옷들도 바꿔야 하는 법, 가족들 패딩을 다 살리려면 추워지는 날씨에 시간이 넉넉지 않습니다. 한번 해 보시면 간단하게 식구들의 기분도 빵빵하게 만들어 주게 될 것 같습니다.

👉 “신체 나이가 최소 10년은 젊어집니다” 하루 5분만 눌러주면 평생 병원갈 일이 없다는 손 지압법 모두 정리 (+손지압표)
👉 “이렇게 먹으면 진행중인 치매도 막을 수 있습니다” 깻잎으로 암과 치매를 동시에 예방할 수 있는 최고의 방법 (+2가지)
👉 “따로 보약 드시지 마세요” 신경외과 의사들도 집에 가서 자기전에 꼭 한다는 마늘껍질족욕 (+마늘껍질 요리)

Leave a Comment

※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.
x